Intro
Menu

2024년 2월 이스라엘 수영선수 세계 선수권대회 무승부

이스라엘 수영 선수들이 세계선수권대회를 마치며 관중들의 야유

이스라엘의 한 수영 메달리스트는 일요일 도하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관중들의 야유를 받으며 사라 쇼스트롬의 50m 자유형 세계 3연패로 장식된 멋진 업적에 찬물을 끼얹었습니다.
아나스타샤 고르벤코(Anastasia Gorbenko)는 여자 400m 개인혼영에서 은메달을 차지했지만, 테라스에서 쏟아지는 야유로 인해 경기 후 장내 아나운서의 인터뷰가 무산되는 등 축하 분위기가 무르익지 않았습니다.

고르벤코가 아스파이어 돔 수영장(Aspire Dome pool)을 떠날 때 환호는 계속되었고, 메달 시상식에서는 박수도 있었지만, 또다시 야유받았습니다. 이날 경기에서는 영국의 프레야 콘스탄스 콜버트(Freya Constance Colbert)가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스라엘이 10월 7일 하마스의 이스라엘 남부 공격에 대응해 가자지구에서 군사 작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대회에 이스라엘 수영 선수들이 출전하자 일부 카타르 언론과 친팔레스타인 단체가 비판을 쏟아냈습니다.

고르벤코는 일주일 동안 여러 번 야유를 받았고, 그 때문에 감정적으로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지만, 그녀는 자신이 시상대에 오를 자격이 있다고 당당히 말했습니다.
“저는 조국을 대표해서 여기 왔습니다. 그리고 이스라엘 국기를 들고 이 자리에 서는 것이 자랑스럽습니다. 누가 싫어하든 그건 제 문제가 아닙니다.”라고 20살의 이 선수는 기자들에게 말했습니다.
수영의 글로벌 관리 기관인 세계 수영연맹은 논평을 거부했습니다.

도하 대회에서 벨라루스 수영 선수들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모스크바는 이를 ‘특별 군사 작전’이라고 불렀습니다.)으로 인한 선수 제한으로 중립국 자격으로 출전했고, 러시아 선수들은 중립국 자격으로 출전하는 등 정치가 대회에 개입했습니다.
러시아 수영 연맹은 이러한 제한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자국 수영 선수 중 누구도 출전하지 않았습니다.
도하는 7월과 8월에 열리는 파리 올림픽을 앞두고 비정상적인 일정으로 인해 많은 정상급 수영 선수들이 불참하면서 대회가 더욱 약화하였습니다.

하지만, 스웨덴의 쇼스트롬(Sjostrom)은 이번 대회에 절실히 필요했던 활력을 불어넣었습니다.
세계 신기록 보유자인 쇼스트롬은 역대 네 번째로 빠른 23초 69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올림픽 50m 자유형 금메달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줬습니다.
“정말 놀라웠어요. 이렇게 빨리 수영할 수 있어서 정말 기뻤어요. 어제 정말 좋은 기록을 냈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이곳에 왔습니다.”라고 미국의 은메달리스트 케이트 더글라스(Kate Douglass)를 0.2초 차이로 제치고 우승한 쇼스트롬은 말했습니다.

위펜 아이즈 세계 신기록

위펜 아이즈 세계 신기록(WIFFEN EYES WORLD RECORD) 아일랜드는 800m에서 아일랜드 최초의 세계 타이틀을 획득한 지 며칠 만에 1,500m 자유형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새로운 장거리 챔피언을 탄생시켰습니다.
위펜은 14분 34초 07의 기록을 세우며 준우승자인 독일의 플로리안 웰브록(Florian Wellbrock)을 10초 이상 앞질렀습니다.
그는 쑨양(Sun Yang’s)의 세계 기록인 14:31:02를 노리고 있었다고 합니다.

12월에 800m 쇼트코스 세계 신기록을 세운 위펜은 “언젠가는 달성할 계획이었는데, 2월에 그 기록을 세우게 되니 실감이 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뉴질랜드는 루이스 클레어버트(Lewis Clareburt)가 400m 개인혼영에서 4분 09초 72의 기록으로 영국 맥스 리치필드(Max Litchfield)를 제치고 은메달을 차지하며 대회 두 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약물 오남용 혐의로 버밍엄에서 열린 커먼웰스 게임에서 퇴출당한 지 1년 반 만에 호주의 아이작 쿠퍼(Isaac Cooper)가 비올림픽 종목인 남자 50m 배영에서 첫 세계 타이틀을 획득했습니다.
쿠퍼는 24초 13의 기록으로 미국의 디펜딩 챔피언 헌터 암스트롱(Hunter Armstrong)을 제치고 은메달을 차지했습니다.

세계 신기록 보유자인 루타 메이루테(Ruta Meilutyte)는 비올림픽 종목인 평영 50m 타이틀 방어에 성공하며 100m 결승에서 예상외로 부진했던 것을 만회했습니다.
선수층이 얇아진 탓에 메달 순위표에 국가별 전력이 제대로 반영되지는 않았지만, 미국은 금메달 8개를 포함해 총 20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1위를 차지했습니다.

미국 남자 선수들은 네덜란드를 제치고 4×100 혼계영 우승을 차지하며 8번째 금메달을 획득했고, 2위 중국은 11개의 메달 중 7개의 금메달을 획득하며 2위를 차지했습니다.
3위를 차지한 호주는 여자 4x100m 혼계영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대회를 힘차게 마무리했습니다.

자유형에 출전한 호주의 셰이나 잭은 “팀원 모두가 제 몫을 해냈기 때문에 우리가 1위를 차지할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확실히 (파리에서) 좋은 위치에 있습니다.”

저희 스포츠토토링크에서는 다양한 스포츠토토 뉴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Relevant new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